손 끝자락 마디 마디 > 아무이야기나

본문 바로가기

34b30820335f67d669123bd1df75e385_1553962017_8289.jpg
 

손 끝자락 마디 마디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양미영 아녜스 작성일18-09-28 16:07 조회337회 댓글0건

본문

누구이더냐?  그리고  누구로써로
        응답하십니다
        양갈래  머리카락을  싸메고  메만집니다
        그리고  무엇부터  그다음  어디에서
        로  고개를  내저으며  갸우뚱한  내머리를
        메만지시며  말씀하십니다
        우리  모두는  그  수많은  짐봇다리를
      내려놓지  않는  한  계속  될거야
      다만  내가  존재하듯  너도  존재하는  그  시간
      모두를  말할테지만  침묵으로  존재하며
      말씀하시고  계실때  그  분을  깨달을거야

[이 게시물은 홈지기님에 의해 2018-09-30 09:22:02 성당에 바랍니다.에서 이동 됨]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아무이야기나 목록

아무이야기나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67 내 사랑이었다 그리고 사랑으로 양미영 아녜스 11-09 352
66 [ 낙태공론화 ]관련하여, 함께 기도바랍니다 . . 김준 그레고리오 10-22 371
열람중 손 끝자락 마디 마디 양미영 아녜스 09-28 338
64 당신의 보물 양미영아녜스 08-30 364
63 2018.8.18.19 휴가 아브라함 08-19 317
62 익선동 아브라함 06-24 530
61 인사동 아브라함 06-24 479
60 그분의 사랑이기에 양미영 아녜스 05-20 594
59 누구의 시간이더냐 양미영 아녜스 05-08 623
58 보안서버로 인해 모든콘텐츠만 표시 됩니다. 없애는 방법 홈지기 04-26 665
게시물 검색



금곡성당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

천주교 의정부교구 금곡성당 | 경기도 남양주시 경춘로1015번길 29 (금곡동 167-3) | 우) 12232

TEL : 031-592-2388 | FAX : 031-592-2383

Copyright © 2019 kumgok.kr All rights reserved.